[기업문화 재창조]④피부로 느끼는 韓조직문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