IoT 勢불리는 LGU+, 화웨이와 손잡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