신한금융, 내년 \'큰 장\' 앞두고 숨고르기 인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