\'진퇴양난\' 한국은행, 내년 기준금리도 일단 \'관망\'