황창규 KT 회장, 6일까지 연임의사 밝힌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