삼성전자 \'반도체의 질주\'…갤노트7 우려 말끔히 해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