\"두드려라, 열릴 것이니\" LG전자, 노크에 푹 빠졌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