카카오 \'원년 멤버\' 송지호, 뒤늦은 존재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