순혈주의 깬 네이버, 13년만에 이사회 의장 교체