봄은 언제?…한파에 옷깃 여밀 틈도없는 롯데